지역소개 ▶ 오타와 | 밴쿠버 | 캘거리 | 토론토 | 몬트리올 | 애드몬튼 | 빅토리아 | 아보츠포드

Edmonton [인구: 약 95만명]                                             영어연수학교 | 애드몬튼 사진보기

알버타주의 주도인 에드먼튼은 도시의 중심부를 가로지르는 노스 사스캐추완 강에 의해 형성된 계곡에 위치하고 있는 깨끗하고 생기 넘치는 현대적인 도시입니다.

18세기 말에 모피 무역이 주로 행해졌던 에드먼튼은 19세기 말에 유콘 준주의 클론다이크에서 금광이 발견되어 골드러시의 기지로 발전하였습니다. 1905년 알버타가 캐나다의 정식 주로 승격함에 따라 남부의 캘거리를 물리치고 주도가 되었으며 1947년 유전의 발견으로 근대화된 공업 도시로 변모하였 알버타의 중심 도시로 성장하였습니다.

세계에서 가장 큰 쇼핑 센터 "웨스트 에드먼튼 몰"이 있는데 800여개의 상점과 11개의 대형 백화점, 110개의 식당, 19개의 극장, 워터 파크, 스케이트장, 놀이기구 등이 있습니다. 겨울에는 눈이 많고 추워서 사람들의 활동이 적지만 여름철이면 각종 축제들로 활기가 넘칩니다. 캘거리와 마찬가지로 물가가 다른 주보다 저렴하다는 점이 유학생들에게는 큰 장점입니다.

다른 주와는 달리 주정부에서 부과하는 세금이 없기 때문에 저렴한 생활비로 지낼 수 있다는 장점이 있습니다. 따라서 저렴한 비용을 연수를 계획하고 있는 학생들이 가장 많이 선택하는 지역이 이곳이지요. 반면 어학연수를 위한 학교나 학원이 그리 많지 않아 특정한 몇몇 학교와 학원으로 학생들이 집중되는 경향이 있어 한국인이 다소 많게 느껴지는 점이 단점이라 하겠습니다.

기후는 1년 내내 서늘한 기후로 특히 눈이 많이 오며 Banff와 같은 록키산 주변 산악지역은 6-7월 여름에도 눈이 오는 경우도 있습니다.

도시명

인구수

물가

학비

평균기온

기타

1월

5월

8월

10월

에드몬튼

94만명

저렴

저렴

-14.2

10.3

15.0

4.6

 

[에드먼튼 관광청 - www.ede.org]